그리스도 예수는 생명의 떡입니다

그리스도 예수는 생명의 떡입니다
Christ Jesus – The Living Bread

“이로써 그 보배롭고 지극히 큰 약속을 우리에게 주사 이 약속으로 말미암아 너희가 정욕 때문에 세상에서 썩어질 것을 피하여 신성한 성품에 참여하는 자가 되게 하려 하셨느니라”(벧후 1:4)

예수님은 요한복음 6:32-33에서 유대인들에게 응답하여 말씀하셨습니다. “…모세가 너희에게 하늘로부터 떡을 준 것이 아니라 내 아버지께서 너희에게 하늘로부터 참 떡을 주시나니 하나님의 떡은 하늘에서 내려 세상에 생명을 주는 것이니라” 이 후 49절에서, 예수님은 이 내용을 뒷받침하는 말씀을 하셨습니다. “너희 조상들은 광야에서 만나를 먹었어도 죽었거니와 이는 하늘에서 내려오는 떡이니 사람으로 하여금 먹고 죽지 아니하게 하는 것이니라” 여기에서 예수님은 자신을 생명의 떡이라고 말씀하고 계셨습니다.

하나님의 말씀은 하늘에서 내려온 떡입니다. 예수님은 제자들에게 그 떡이 바로 예수님 자신이라고 설명하셨습니다. “나는 하늘에서 내려온 살아 있는 떡이니 사람이 이 떡을 먹으면 영생하리라 내가 줄 떡은 곧 세상의 생명을 위한 내 살이니라”(요 6:51) 사도 바울은 고린도전서 10:17에서 “떡이 하나요 많은 우리가 한 몸이니 이는 우리가 다 한 떡에 참여함이라”고 밝히고 있습니다.

우리가 그분과 한 떡이란 의미는 우리가 동일한 생명을 갖고 있다는 뜻입니다. 예수님이 육신이 되신 말씀이신 것처럼(요 1:14) 우리도 말씀에서 태어났기 때문입니다(벧전 1:23). 골로새서 1:18은 “그(그리스도)는 몸인 교회의 머리시라”고 말씀합니다. 몸에 있는 생명은 머리에 있는 생명과 동일합니다. 머리와 몸은 같은 생명을 공유합니다. 그분의 생명을 공유하고 있다면, 우리는 그분의 건강과 번영, 힘과 영광도 함께 공유하고 있습니다.

우리가 하나님과 같은 부류의 사람들이라 불리는 것은 당연합니다. 우리는 그 내용을 오늘의 본문구절에서 읽었습니다. 요한일서 4:17은 말씀합니다. “…주께서 그러하심과 같이 우리도 이 세상에서 그러하니라” 그러므로 우리도 그분처럼 영광과 의와 힘과 통치 그리고 영원한 승리 안에서 걸어야 합니다. 우리는 주님의 생명을 공유한 자, 곧 하늘에서 오신 주님이신 한 생명의 떡에 참여한 자들이기 때문입니다. 할렐루야!

고백
나는 말씀과 주의 영으로부터 태어난 하나님과 같은 부류의 존재입니다. 나는 신성한 근원을 지니므로 이 세상과 환경을 능가해서 삽니다. 나는 위대함과 영광으로 내 안에서 강력하게 역사하시는 예수 그리스도를 힘입어 생명 안에서 왕으로 통치합니다. 할렐루야!

참고 성경
벧전 2:9, 요일 4:17

1년 성경읽기
마 25:31-46
출 31

2년 성경읽기
행 15:32-41
시 1-2

댓글 남기기